시장 변동성

마지막 업데이트: 2022년 2월 14일 | 0개 댓글
  •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1. 1. Park, J. H., An Empirical Study on the Influence of Implied Volatility on Index Returns, PhD Dissertation, Pusan National University, 2007.
  2. 2. Ang A., Robert J. Hodrick, Yuhang Xing, and Xiaoyan 시장 변동성 Zhang, "The Cross-Section of Volatility and Expected Returns", Journal of Finance, pp. 1-55, April 2005.
  3. 3. Bakshi G., Nikunj Kapadia, "Delta-Hedged Gains and The Market Volatility Risk Premium", Review of Financial Studies, Vol. 16, No. 2, pp. 527-566, Summer 2003. 상세보기
  4. 4. Banerjee P., James S. Doran, David R. Peterson, "Implied volatility and future portfolio returns", Jounal of Banking & Finance 31, pp. 3183-3199, 2007. 상세보기
  5. 5. Carhart, M., 'On Persistence in Mutual Fund Performance', Journal of Finance, Vol. 52, No. 1, pp. 57-82, Mar, 1997. 상세보기
  6. 6. Campbell, J., "Intertemporal Asset Pricing without Consumption Data", American Economic Review, Vol. 83, No. 3, pp. 487-512, June 1993. 상세보기
  7. 7. Campbell, J., "Understanding Risk and Return", Joural of Political Economy, Vol. 104, 시장 변동성 No. 2, pp. 298-345, April 1996. 상세보기
  8. 8. Copeland, M. and T. Copeland, 1999, Market 시장 변동성 Timing: Style and Size Rotation Using the VIX, Financial Analysts Journal, pp. 73-81, Mar/Apr, 1999.
  9. 9. Coval, J., Tyler Shumway,, " Expected Option Returns", Journal of Finance, Vol. 56, No. 3, pp. 983-1009, June, 2001, . 상세보기
  10. 10. Doran J., Ehud I. Ronn, "The bias in Black-Scholes/Black implied volatility: An analysis of equity 시장 변동성 and energy markets", Review of Derivatives Research, pp. 177-198, 2005.
  11. 11. Fama, Eugene F., French, Kenneth R., "시장 변동성 The Cross-Section of Expected Stock Returns". Journal of Finance 47 (2): 427-465, 1992. 상세보기
  12. 12. Fama, Eugene F., French, Kenneth R., "Common Risk Factors in the Returns on Stocks and Bonds". Journal of Financial Economics, 33 (1), 3-56, 1993. 상세보기
  13. 13. Harvey C., Akhtear Siddique, "Conditional skewness in asset pricing tests", Journal of Finance, pp. 1263-1295, 2000.
  14. 14. Merton, R., "An Intertemporal Capital Asset Pricing Model", Econometrica, Vol. 41, No. 5, September, 1973, pp. 867-887. 상세보기
  15. 15. Whaley, R.E., "Derivatives on market volatility: Hedging tools long Overdue", Journal of Derivatives 1, 71-84, 1993. 상세보기

시장 변동성

잠깐! 현재 Internet Explorer 8이하 버전을 이용중이십니다. 최신 브라우저(Browser) 사용을 권장드립니다!

  • 기사공유하기
  • 프린트
  • 메일보내기
  • 글씨키우기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곽세연 기자
    • 승인 2022.03.31 10:43
    • 댓글 0
    • 기사공유하기
    • 프린트
    • 메일보내기
    • 글씨키우기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서울=연합인포맥스) 곽세연 기자 = 30년 만에 최악의 침체에 빠졌다는 평가가 나올 정도로 채권시장은 패닉을 보이지만, 파장은 이전과 다르다는 분석이 나왔다.

      31일 하이투자증권 박상현 연구원은 "이전 미국 채권시장의 패닉은 늘 경기와 주식시장에 부담을 줬다"며 "그러나 채권시장 패닉, 변동성 확대는 이전과는 다른 파장을 유발하고 있다"고 말했다.

      채권시장의 변동성 지수(MOVE)가 급격하게 상승할 경우 주식시장 변동성 지수(VIX)도 같이 높아지고 경기 침체로 이어졌지만, 이번에는 다르다는 것이다. 실제 MOVE는 팬데믹 이후 최고치를 기록 중이지만, VIX는 의외로 안정 추세를 보이고 있다.

      박 연구원은 "MOVE와 VIX 간 차이가 확대되는 국면은 대부분 미국 금리 인상 사이클 막바지나 경기 침체 국면이었지만, 이번에는 금리 인상 사이클 초기 국면에서 나타나고 있다"며 "또 MOVE와 장단기 금리 스프레드도 이례적으로 엇박자를 보인다"고 설명했다.

      그는 " 채권시장 변동성 확대가 신용 스프레드 상승으로 이어지지 않고 있다"며 "장단기 금리 스프레드 축소로 촉발된 경기 침체 리스크가 당장 현실이 될 여지가 낮다는 점을 시사한다"고 강조했다.

      물론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공격적인 금리 인상 사이클이 장기화하고 고유가 형상 역시 지속한다면 채권시장과 주식시장이 변동성 지수는 다시 동조화할 수 있다.

      박 연구원은 "채권시장과 주식시장의 변동성 지수 차별화 현상이 장단기 금리 스프레드 축소를 두고 벌어지고 있는 '이번에는 다르다'는 주장에 당분간 힘을 더해줄 것"이라고 내다봤다.

      ScienceON Chatbot

      The Predictive Power of Implied Volatility of Portfolio Return in Korean Stock Market

      변동성지수는 옵션가격에 내재된 미래 기초자산의 변동성을 나타내는 지수이며, 투자자들이 예상하는 향후 주가 변동 가능성을 측정한 시장의 기댓값이다. 현재 한국거래소(KRX)시장 변동성 에서 한국시장구조에 맞는 변동성지수를 개발하여 2009년 4월 13일부터 변동성지수(VKOSPI)를 발표하고 있다. 본 연구는 2002년부터 2008년까지 일별 데이터를 이용하여 기업규모, 시장기치 대 장부가치 비율 및 베타의 특징들로 그룹화된 포트폴리오의 미래 수익률에 대한 변동성지수의 예측력을 검증하였다. 그 결과 VKOSPI의 변화율은 미래수익률에 대해 강한 음(-)의 예측력을 갖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러한 결과는 Ang et al.[2]의 결과와 일치하고, 이는 VKOSPI가 수익률 결정요인이라 할 수 있다. 시장총변동성 추정치의 부호에 대해 Ang et al.은 시장 총변동성위험과 개별주식 수익률간의 음(-)의 관계로 설명하였다. 이는 시장 총변동성위험이 높아질 때, 시장변동성과 상관관계가 높은 주식은 시장위험에 대한 주식의 민감도, 즉 베타가 낮아져 개별주식 수익률이 하락한다는 것이다. 또한 포트폴리오를 그룹화하는데 베타가 포함되어진다면, 미래 수익률에 대한 VKOSPI의 예측력이 강하다는 것으로 나타났다.

      Abstract

      Volatility Index is the index that represents future volatility of underlying asset implied in option price and expected value of market that measures the possibility 시장 변동성 of stock price's change expected by investors. The Korea Exchange announces a volatility Index, VKOSPI, since April, 13, 2009. This paper used daily data from January, 2002 through December, 2008 and tested power of 시장 변동성 Volatility index for future returns of portfolios sorted by size, book-to-market equity and beta. As a result, VKOSPI has the predictive power to future returns and then VKOSPI may be determinants of returns. Also if beta is included when sorting portfolio, the predictive power of VKOSPI is stronger for future portfolio returns.

      Merton[14]도 동일시차의 시장변동성과 수익률이 양(+)의 관계가 있다고 주장하였으며, Copeland and Copeland[8]은 기업규모가 큰 가치주가 변동성지수인 VIX의 상승 후에 수익률이 높다는 것을 발견하였다

      [4]의 주장을 뒷받침해주고 있다. 또한 Merton[14]도 동일시차의 시장변동성과 수익률이 양(+)의 관계가 있다고 주장하였으며, Copeland and Copeland[8]은 기업규모가 큰 가치주가 변동성지수인 VIX의 상승 후에 수익률이 높다는 것을 발견하였다. 이러한 결과는 투자자가 더 안전한 포트폴리오를 구성하는데 정보를 제공할 것이라고 주장하였다.

      변동성지수는 옵션가격에 내재된 미래 기초자산의 변동성을 나타내는 지수이며, 투자자들이 예상하는 향후 주가 변동 가능성을 측정한 시장의 기댓값이다. 현재 한국거래소(KRX)에서 한국시장구조에 맞는 변동성지수를 개발하여 2009년 4월 13일부터 변동성지수(VKOSPI)를 발표하고 있다.

      변동성지수는 옵션가격에 내재된 미래 기초자산의 변동성을 나타내는 지수이며, 투자자들이 예상하는 향후 주가 변동 가능성을 측정한 시장의 기댓값이다. 현재 한국거래소(KRX)에서 한국시장구조에 맞는 변동성지수를 개발하여 2009년 4월 13일부터 변동성지수(VKOSPI)를 발표하고 있다. 본 연구는 2002년부터 2008년까지 일별 데이터를 이용하여 기업규모, 시장기치 대 장부가치 비율 및 베타의 특징들로 그룹화된 포트폴리오의 미래 수익률에 대한 변동성지수의 예측력을 검증하였다.

      저자의 다른 논문

      참고문헌 (15)

      1. 1. Park, J. H., An Empirical Study on the Influence of Implied Volatility on Index Returns, PhD Dissertation, Pusan National University, 2007.
      2. 2. Ang A., Robert J. Hodrick, Yuhang Xing, and Xiaoyan Zhang, "The Cross-Section of Volatility and Expected Returns", Journal of Finance, pp. 1-55, April 2005.
      3. 3. Bakshi G., Nikunj Kapadia, "Delta-Hedged Gains and The Market Volatility Risk Premium", Review of Financial Studies, Vol. 16, No. 2, pp. 527-566, Summer 2003. 상세보기 시장 변동성
      4. 4. Banerjee P., James S. Doran, David R. Peterson, "Implied volatility and future portfolio returns", Jounal of Banking & Finance 31, pp. 3183-3199, 2007. 상세보기
      5. 5. Carhart, M., 'On Persistence in Mutual Fund Performance', Journal of Finance, Vol. 52, No. 1, pp. 57-82, Mar, 1997. 상세보기
      6. 6. Campbell, J., "Intertemporal Asset Pricing without Consumption Data", American Economic Review, Vol. 83, No. 3, pp. 487-512, June 1993. 상세보기
      7. 7. Campbell, J., "Understanding Risk and Return", Joural of Political Economy, Vol. 104, No. 2, pp. 298-345, April 1996. 상세보기
      8. 8. Copeland, M. and T. Copeland, 1999, Market Timing: Style and Size Rotation Using the VIX, Financial Analysts Journal, pp. 73-81, Mar/Apr, 1999.
      9. 9. Coval, J., Tyler Shumway,, " Expected Option Returns", Journal of Finance, Vol. 56, No. 3, pp. 983-1009, June, 2001, . 상세보기
      10. 10. Doran J., Ehud I. Ronn, "The bias in Black-Scholes/Black implied volatility: An analysis of equity and energy markets", Review of Derivatives 시장 변동성 Research, pp. 177-198, 2005.
      11. 11. Fama, Eugene F., French, Kenneth R., "The Cross-Section of Expected Stock Returns". Journal of Finance 47 (2): 427-465, 1992. 상세보기
      12. 12. Fama, Eugene F., French, Kenneth R., "Common Risk Factors in the Returns on Stocks and Bonds". Journal of Financial Economics, 33 (1), 3-56, 1993. 상세보기 시장 변동성
      13. 13. Harvey C., Akhtear Siddique, "Conditional skewness in asset pricing tests", Journal of Finance, pp. 1263-1295, 2000.
      14. 14. Merton, R., "An Intertemporal Capital Asset Pricing Model", Econometrica, Vol. 41, No. 5, September, 1973, pp. 867-887. 상세보기
      15. 15. Whaley, R.E., "Derivatives on market volatility: Hedging tools long Overdue", Journal of Derivatives 1, 71-84, 1993. 상세보기

      이 논문을 인용한 문헌

      궁금한 사항이나 기타 의견이 있으시면 남겨주세요.

      • DOI : 10.5762/KAIS.2011.12.12.5671
      • 학지사 : 저널
      • Korea Open Access Journals : 저널
      • DBPia : 저널
      • (사)한국산학기술학회 : 저널

      원문 PDF 파일 및 링크정보가 존재하지 않을 경우 KISTI DDS 시스템에서 제공하는 원문복사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원문복사서비스 안내 바로 시장 변동성 가기)

      DBpia

      비밀번호를 변경하신 지 90일 이상 지났습니다.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비밀번호를 변경해 주세요.

      비밀번호를 변경하신 지 90일 이상 지났습니다.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비밀번호를 변경해 주세요.

      간편 교외 인증 이벤트 응모

      표지

      내서재 담기 미리보기 이용하기

      초록·키워드 목차 오류제보하기

      본 연구는 코스피 시장과 코스닥 시장에서 정보흐름의 대용치인 거래량을 기대 거래량과 비기대 거래량으로 분해하여 시장 변동성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하였다. 분석에 사용된 자료는 2000년 1월부터 2007년 12월까지 일별 자료이며, 비대칭적 조건부 변동성을 포착하기 위한 모형으로는 TGARCH 모형을 이용하였다.
      분석결과 두 시장 모두 비대칭적 변동성이 존재하며, 뉴스의 부호효과가 뉴스 충격의 크기보다 변동성에 더 큰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뉴스 충격에 대해서 코스닥 시장이 코스피 시장보다 두배 정도 더 크게 반응하였다. 전체 거래량을 기대 거래량과 비기대 거래량으로 분해하여 분산 방정식에서 추정한 결과 코스피 시장에서는 두 추정계수 모두 유의적인 음(-)의 값으로 추정되었지만 코스닥 시장은 유의적이지 못했다. 또한 코스피 시장에서 기대 거래량의 증가가 비기대 거래량의 증가보다 변동성을 더 감소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 결과적으로 코스닥 시장에서는 거래량이 변동성에 미치는 영향이 미미한 반면 코스피 시장에서는 거래량이 시장 변동성 변동성과 유의적인 음(-)의 관계가 성립하는 것이라고 할 수 있다.
      #거래량 #기대 거래량 #비기대 거래량 #변동성 #TGARCH #Trading Volume #Expected Volume #Unexpected Volume #Volatility

      기재차관 "외환·금융시장 변동성 확대, 만약의 사태 대비하라"

      방기선 기획재정부 차관이 13일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비상경제TF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 기획재정부]

      방기선 기획재정부 1차관은 13일 정부서울청사에서 비상경제대응TF 2차 회의를 열고 "모든 부처가 위기의식을 갖고 거시경제 상황 관리·정책 대응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했다.

      그러면서 "최근 우리 경제는 우크라이나 사태 등으로 국제유가 오름세가 이어지는 가운데, 주요국 인플레이션 장기화 우려 등으로 외환·금융시장 변동성이 크게 확대되고 있다"며 국내외 금융시장·실물경제에 대한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만약의 사태에 대비한 컨틴전시플랜(비상계획)과 적기시행 조치 등을 재점검하라고 덧붙였다.

      그는 전날 발표된 정부의 2차 추경안에 대해 "재원조달 및 지출 측면에서 국채시장과 민생경제 안정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재원 조달 측면에서 초과세수 등을 활용해 국채를 9조원 축소하기로 함에 따라 국채금리가 하락하는 등 시장금리 시장 변동성 안정 효과가 나타나고 있다"고 말했다. 국채 3년물 금리는 지난 11일 당정 협의와 추경 사전 브리핑 이후 전일보다 시장 변동성 11.8bp(1bp=0.01%포인트), 10년물 금리는 13.4bp 하락한 상황이다.

      방 차관은 "화물차 등 운송사업자의 경유가 부담 시장 변동성 완화, 1세대 1주택자 보유세 부담 완화 등 물가 안정과 서민부담 경감을 위한 민생경제 대응 방안 마련에 범정부적인 정책 역량을 집중해야 한다"고 말했다.

      또 "민생경제 안정을 위해 추경의 조속한 집행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추경안의 신속한 국회 통과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국회 통과 즉시 집행이 이뤄질 수 있도록 사전 준비에도 온 힘을 쏟겠다"고 했다.


0 개 댓글

답장을 남겨주세요